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News
제1206호 2024년 07월 16 일
  • 모두투어, 日 프리미엄패키지 '모두시그니처' 강화



  • 박소정 기자 |
    입력 : 2024-07-04 | 업데이트됨 : 7분전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에디터 사진

 

프리미엄 여행을 선호하는 고객을 겨냥해 모두투어는 일본 지역 지역 '모두시그니처' 상품 라인업을 강화했다고 4일 밝혔다.

 

모두투어의 대표 패키지 브랜드인 '모두시그니처'는 합리적인 프리미엄을 지향하는 '시그니처'와 '시그니처블랙'으로 구성되었다. 일본 지역 프리미엄 여행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시그니처블랙' 신상품을 출시했다.

‘시그니처블랙’은 합리적인 프리미엄을 지향하는 ‘시그니처’에서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된 △노팁, 노쇼핑, 노옵션 및 △5성급 이상 호텔 숙박, △현지 유명 식당 및 호텔 정찬식 등으로 여행을 더욱 완벽하게 즐길 수 있는 상품 브랜드이다.

 

대표 상품은 '북해도 료칸 온천 4일'이다. 북해도는 일본 내 여름 시즌 대표 인기 여행지로 7~8월 예약 비중 43%를 차지하며 연중 가장 많은 여행객이 찾는 오사카(31%)를 제치고 가장 인기 있는 지역으로 나타났다. 해당 상품은 프리미엄 국적기 대한항공을 이용하고 럭셔리 전통 료칸으로 유명한 노보리베츠 타키노야 료칸에 3연 박 숙박한다.

노팁, 노옵션, 노쇼핑으로 노보리베츠, 도야, 북해도 등의 핵심 관광지를 모두 방문하며 도야 유람선, 우스잔로프웨이 탑승 등의 인기 유료 선택 관광이 포함된 일정이다. 특히 전통 료칸에서 즐기는 일본 가이세키 특정식을 통해 일본의 맛과 멋을 느낄 수 있다. 상품가는 599만 원부터다.

 

아울러 규슈 지역을 가장 럭셔리하게 여행할 수 있는 상품도 출시했다. 'JAPAN 종단 횡단 간사이~규슈 7일' 상품은 교토, 히로시마, 가고시마, 유후인, 후쿠오카 지역을 가장 완벽하게 여행할 수 있는 일정이다. 전 일정 각 지역 최고의 럭셔리 료칸에 숙박하며 교토에서 규슈까지 신칸센/JR 열차/일본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낭만 여행으로 일본 현지 분위기를 가장 잘 느낄 수 있다.

2인부터 출발이 가능하며 10인 미만 소규모로 프라이빗하게 즐길 수 있다. 특히 일본 열차 여행의 별미인 도시락 에키벤과 각 지역을 대표하는 특식 & 호텔식으로 럭셔리 미식 여행의 진수를 느낄 수 있다. 상품가는 779만 원부터다.

 

조재광 모두투어 상품 본부장은 "최고의 여행 경험을 제공하는 '시그니처블랙' 상품을 통해 진정한 일본의 멋과 맛을 느껴보시기를 추천해 드린다."라고 말했다.

 

<사진출처=모두투어>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