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News
제1203호 2024년 06월 17 일
  • 서귀포잠수함, 조건부 허가로 운항 재개



  • 박소정 기자 |
    입력 : 2024-05-28 | 업데이트됨 : 2분전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에디터 사진
 

제주 연산호 군락 훼손 방지 대책을 마련한 서귀포잠수함이 28일부터 운항을 재개했다. 이는 자연유산 보존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우려로 인한 영업정지 이후 5개월 만이다.

지난 4월18일 문화재청에서 시행한 현지조사에서 운항으로 인한 마찰 가능성 해소방안을 마련하여 6개월 한시적 조건부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업체는 마찰 없이 운항할 수 있는 운항 항로의 변경과 항법의 개선 그리고 운항 장비 보강을 통해 마찰 가능성을 해소 하였으며, 체계적이고 투명한 관리를 위해 관련 기관에서 운항 영상을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을 도입하여 관리의 효율성을 향상했다고 전했다.

 

서귀포잠수함 관계자는 “자연보전의 가치 실현과 제주의 아름다운 바닷속 체험을 위해 관광객들의 안전, 최선의 서비스 제공과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선순환 구조속에서 지속가능한 해양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귀포잠수함은 1988년 아시아 최초로 관광잠수함 사업을 시작하여 관광객들에게 최상의 관람여건을 제공하며 세계 해양관광시장을 선도하였다. 세계최초로 잠수함 관광 서비스분야 ISO-9001인증을 한국선급(KR)으로부터 받았으며, 제주특별자치도 우수관광사업체 7회 연속지정, 잠수함 무사고 안전운항 세계 최장시간도 기록하였다.

 

<사진출처=대국해저관광(주) 서귀포잠수함>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