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News
제1116호 2020년 11월 02 일
  • ‘월드드림호’ 크루즈, 내달 6일부터 운항



  • 취재부 기자 |
    입력 : 2020-10-15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에디터 사진

 

겐팅 크루즈 라인의 “월드 드림호”가 코로나19 펜데믹 이후 내달 6일부터 싱가포르를 모항으로 재 운항을 시작한다.

 

특히, 안전 규정이 엄격한 싱가포르에서 운항을 재개하는 선박이 된 배경에는 지난 7월부터 시작했던 겐팅 크루즈 라인 ‘익스플로러 드림호’의 성공적인 대만 일정 운항 경험이 큰 도움이 됐다. ‘익스플로러 드림호’는 대만 정부 승인 아래, 대만 현지인들 대상으로 강화된 방역 규정을 준수하며, 7월부터 두 달여 간 약 2만5000여명의 승객을 승선시켰고, 단 한 건의 코로나 확진 사례도 없이 안전하게 크루즈 운항을 재개했다.

 

싱가포르 일정 역시 승객 및 승무원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 가치로 하며, 현지 당국의 엄격한 가이드 라인에 따라 엄격한 승선 및 하선 전 건강 검진 절차, 선내의 안전 거리 유지, 선실 및 승무원의 숙소에 대한 철저한 소독, 공공 구역 및 레크레이션 시설에 대한 철저한 소독 및 위생 강화, 안전한 식음료 관리, 100% 외부의 신선한 공기를 여과한 선내 공기 정화 등 모든 선박에 대해 건강, 위생 프로토콜을 완벽하게 재정비해 운항할 예정이다.

 

마이클 고 드림 크루즈 사장은 “드림 크루즈가 싱가포르에서 운항을 재개하는 첫 번째 선박으로 싱가포르 관광 산업에 활력을 불어 넣게 돼 기쁘고, 겐팅 크루즈 라인에 대한 싱가포르 당국의 지원과 신뢰를 통하여 재개 되는 월드 드림호의 첫 싱가포르 모항 일정은 팬데믹 이후 싱가포르 크루즈 관광 산업이 복구되는 과정에서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 이라고 전하며 월드 드림호의 싱가포르 운항 재개에 대한 자신감과 포부를 밝혔다.

 

월드 드림호는 2017년 건조된 겐팅 크루즈 라인에서 운영하는 드림 크루즈 브랜드의 최신 선박으로 다양한 인터내셔널 다이닝, 워터 슬라이드, VR체험존, 풀사이즈 농구코트 등 가족, 연인 등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시설을 보유하고 있으며, 세계적으로 저명한 벌리츠 크루즈&크루즈 쉽 가이드 2020에서 수상경력을 자랑하는 선박이다.

 

이번 월드 드림호는 내달 6일부터 승선 가능하며, 싱가포르에서 출항하여 공해상을 돌며, 완벽한 휴식을 제공할 예정이다. 승객의 건강과 안전을 더욱 보장하기 위하여, 월드 드림호에 탑승을 희망하는 만 13세 이상의 모든 승객은 탑승 전 코로나 19에 대한 의무 검사를 실시해야 승선이 가능하다.

<사진 제공=드림크루즈>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