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Analysis> 지역
제1129호 2021년 05월 17 일
  • 2월 인바운드 70만 밑돌고, 아웃바운드 100만 명 선

    2월 관광동향



  • 나주영 기자 |
    입력 : 2020-04-23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방한 외래객 68만, 43% 감소

국민 해외여행객 104만, 60% 감소

관광수지 3.7억 달러 적자 기록

 

 

모두의 예상이 적중했다.

 

 

2020년 2월 역시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여행수요 감소 및 항공편 축소가 이어졌다. 외래객은 물론 국민해외여행객의 수가 급감, 전년 대비 -43%, -60%를 각각 기록했다. 2월 우리나라를 찾은 외국인 방문객은 68만5212명, 우리 국민의 해외 나들이객은 전년 동월 261만7946명에 절반에도 못 미치는 104만6779명으로 나타났다.

 

 

주요 시장 중 하나인 중국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한·중 항공편 운항중단 및 감편 등으로 전년 동월 대비 -77.0%로 나타났다.

 

 

일본은 일본 자국의 국내·외 여행시장이 위축됐지만 전년 동월 대비 0.9% 감소하는 데 그쳤고 아시아·중동(중국, 일본 제외)은 전년 동월 대비 35.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에디터 사진

 

 

한·중 항공편 운항중단 및 감축 영향 -77.0% 급감

대만은 방한 여행경보 등급 상향 조정으로 방한 심리가 위축되면서 전년 동월 대비 43.9% 감소했고 홍콩 또한 홍콩 현지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에 따른 출국심리 위축으로 방한관광객이 줄어들면서 전년 동월 대비 59.1% 감소했다.

 

 

그 외 아시아·중동 지역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항공편 축소 및 방한수요 감소로 전년 동월 대비 26.4% 감소했다. 특히 아시아 전역을 총괄 분석한 결과 2월 55만2449명이 방한했지만 이 통계 숫자 역시 46.6% 감소한 수치다.

 

 

베트남 방문자들도 2월에 3만313명에 그치며 -28.1%를 기록했고 필리핀 2만332명에 -30.6%를 말레이시아 1만8541명, -32.5%로 나타났다.

 

 

구미주 · 기타 지역도 러시아를 제외한 구미주 지역 대부분이 해외여행 수요가 줄어들며 전년 동월 대비 20.8%가 축소됐다.

 

 

우리 국민의 해외여행 또한 크게 축소돼 전년 동월 대비 60.0% 줄어든 104만6779명이 출국하는데 그쳤다.

 

 

인기목적지 베트남도 32만1967명 방문, -16% 줄어

우리 국민의 주요 목적지별 해외여행객 수를 살펴보면, 백분율 상 가장 많이 축소된 지역으로는 마카오 -98.6%, 홍콩 -98%으로 조사됐다.

 

 

우리 국민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던 베트남에는 32만1967명이 찾아 -16.0%가 줄어들었고 대만과 일본 역시 -80.3%, -79.9%로 대만은 2만2486명, 일본에는 14만3900명이 방문하는 데 그친 것으로 조사됐다. 이로 인한 관광수입 및 지출 면에서도 수지 차이가 극명하게 나타났다.

 

 

2월 관광수입은 12억4천만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20.4%가 감소했지만 외래객 1인당 지출금액은 1805달러로 외려 전년 동월 대비 39.6% 증가하는 통계치로 나타났다. 반면 우리 국민이 해외에서 사용한 관광 지출액은 16억200만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27.3% 감소했다. 그러나 국민해외여행객 1인당 지출금액은 1531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81.8% 증가했다.

 

 

올 2월 수입과 지출을 종합해 본 결과 관광수지 적자는 3.7억 달러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에디터 사진에디터 사진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