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Travel> Golf
제1129호 2021년 05월 17 일
  • [골프] 여름 몽골 골프 성수기 도래



  • 류동근 기자 |
    입력 : 2019-04-11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허브티엔에스, 몽골 골프상품 야심차게 출시

스카이CC 등 최고 골프장과 문화탐방 등 결합

 

에디터 사진

 

몽골 골프여행 성수기시즌이 도래했다. 그동안 수십 년 간 대한항공 단독노선이던 몽골에 올해부터 아시아나항공도 취항하게 되면서 몽골시장의 공급석이 대폭 증가해 올해부터 뜨거운 감자로 떠오르고 있다. 2017년 몽골랜드를 시작해 올해 3년째 몽골 골프상품을 판매해온 허브티엔에스/허브차이나(대표 임병섭)는 최근 몽골 골프+관광 상품을 선보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임대표는 “몽골의 여름 기온은 최저 7∼10도 최고 19∼22도로 한국 여름기온의 절반정도”라며 “허브티엔에스는 몽골골프상품 출시를 위해 1년전부터 철저하게 준비하면서 골프도 알차게 라운딩하고 이후 시간에는 문화탐방과 승마까지 할 수 있는 색다른 골프상품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번에 준비한 골프상품에는 몽골 최고의 골프장인 스카이CC에서의 라운딩이 포함돼 있다. 이 골프장은 2012년 오픈해 라운지, 레스토랑, 스파룸, 일본식 스파, 사우나, 휘트니스 룸, 어린이 놀이방 등을 갖추고 있는 몽골의 첫 국제규격의 18홀 천연잔디구장이다.

 

 

에디터 사진

 

몽골 리버+스카이 54홀 4박6일

 

대한항공을 이용하는 이 상품은 6월12일 출발 185만원부터, 6월19일 출발 189만원부터, 7월17일 출발 195만원부터 판매된다. 여행사 판매대행 수수료는 각 15만원이다.

 

 

상품가격에 불 포함 된 내역은 클럽 중식 3회, 캐디 팁, 마사지, 승마 팁, 몽골비자, 기타 개인경비 및 매너 팁이다.

 

 

에디터 사진

 

주요일정을 살펴보면 첫째 날 대한항공편으로 저녁 7시55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한다. 울란바타르 공항에 저녁 11시30분 도착 후 홀리데이 인 호텔 혹은 동급호텔로 이동해 휴식을 취한다. 홀리데이 인 호텔은 무료 와이파이와 웰빙 휘트니스, 사우나, 레스토랑, 공용 라운지, 세탁 등이 가능하다.

 

 

다음날 아침 조식 후 스카이 리조트로 이동해 18홀 골프 라운딩을 한다. 이후 자이승 전망대(2차 대전 승리 상징 기념탑)와 이태준열사 기념공원, 북드왕 겨울궁전 등을 관광후 몽골리안 바비큐 석식 후 호텔로 이동한다.

 

 

셋째 날은 조식 후 리버사이드에서 18홀 골프라운딩을 한 후, 수흐바타르 광장 및 시내 번화가 투어, 국립 역사박물관 관광을 한다. 이후 전신 마사지를 한 후 롯데VIP 캠프(게르-몽골 전통가옥 4인1실)에 투숙한다. 롯데VIP 캠프는 일반 게르와 달리 난로를 사용하지 않고 전기온돌을 사용해 훨씬 넓고 쾌적한 환경에서 숙박이 가능하다.

 

 

넷째 날은 조식 후 테를지 국립공원으로 이동해 승마트레킹, 아르야발 사원 관광, 전통 유목민 집 방문 해 마유주, 수태차 등 시식을 한 후 석식과 밤 하늘 별 감상이 이어진다.

 

 

마지막 날에는 캠프 조식후 스카이리조트로 이동해 18홀 라운딩을 하게 된다. 이후 울란바토르 시내로 이동해 전신마사지와 몽골 전통민속 공연을 관함후 공항으로 이동해 다음날 새벽 3시25분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